본문 바로가기

독서

한 소녀의 트라우마에 관한 이야기

예전에 읽었던 '시간을 달리는 소녀'라는 책을 펼쳐보았습니다. 그랬더니 제가 읽지 않았던 이야기가 뒤에 있는 것이 보였습니다.

저는 시간을 달리는 소녀 스토리 말고도 그 이야기들도 한 번 읽어보려고 했지만 깜빡하고 읽지 않아서 지금까지 읽지 않았습니다.

그래서 이번 기회에 한 번 다 읽어보기로 하고 곧바로 책을 읽기 시작했습니다. 책은 '시간을 달리는 소녀'스토리가 거의 대부분이라 남은 이야기들은 아주 짧았습니다.


제가 읽지 않았던 이야기는 2개였는데 하나는 '악몽'이라는 이야기와 남은 이야기는 'the other world'라는 이야기였습니다.

드디어 읽은 이야기 '악몽'

저는 그 두 이야기를 아주 재미있게 보았습니다. 그래서 아주 빠르게 읽었습니다. 우선 악몽이라는 이야기는 쉽게 말해서 '트라우마'에 대한 이야기였습니다.

트라우마란 아주 끔찍한 일을 겪은뒤 그에 대한 기억에 계속 몸에 남아서 그 때의 일과 비슷하거나 관련된 것을 보게되면 본능적으로 기피하거나 불안한 감정을 느끼는 것을 말합니다.

주인공인 마사코라는 소녀는 중학교 2학년이지만 일본의 전통가면인 '반야가면'를 보면 무서워서 어린애처럼 비명을 지르며 도망을 가고, 높은 곳을 무서워하는 등의 여러모로 겁이 많은 소녀였습니다.

그리고 그런 마사코의 남동생 또한 겁이 아주 많았습니다. 밤에 혼자 화장실을 가지 못해서 만날 바지에 오줌을 싸 엄마에게 혼나는 등 정말 겁쟁이 남매였습니다.

하지만 남동생이 화장실 가는걸 무서워하는 것은 이유가 있었습니다. 그건바로 엄마와 아빠가 가끔씩 무서운 말을 해서 남동생은 그 말을 듣고 끔찍한 귀신을 상상해낸 것 입니다.

그 예로 마사코의 아빠가 회사에서 해고당해서 아빠가 계속 회사에서 모가지가 날라갔다는 말을 함으로써 남동생은 목이 잘려나간 남자의 모습을 상상하여 화장실을 가지 못합니다.

이렇듯 남동생 처럼 마사코 자신도 자기가 반야가면과 높은곳을 무서워하는 이유를 알기위해 어릴 때 살았던 시골로 내려갑니다.

그리고 그곳에서 옛친구인 에츠를 만나게되고 에츠에게 충격적인 이야기를 듣게 됩니다. 그건바로 마사코가 에츠를 다리에서 밀어 떨어뜨렸다는 끔찍한 이야기였습니다.

마사코는 에츠의 이야기를 듣고 모든 것이 기억났습니다. 마사코가 7살 때에 친한 친구인 에츠가 장난을 치려고 다리위에서 반야가면을 쓰고 마사코를 놀래켜주었습니다.

반야가면의 무서운 얼굴을 보고는 마사코는 너무 놀래서 그만 에츠를 그대로 다리에서 밀어버리고 에츠는 다리 밑의 강으로 떨어집니다.

다행히 에츠는 아는 사람에 의해 구조되지만 에츠를 다리에서 밀어버린 마사코는 반쯤 미쳐서 몇일동안 누워있다가 깨어나보니 모든 기억을 잃고 도시로 이사를 갑니다.

그리고 이렇게 에츠를 다시 만나고 모든게 기억난 것 입니다. 마사코는 에츠를 다리에서 밀었던 그 때 보았던 반야가면을 보면 그 사건이 기억날까봐 무서워했던 것이고 높은 것을 무서워했던 것도 마찬가지였습니다.

이번에 본 악몽이라는 이야기는 저에게 다소 충격적인 내용이었습니다. 친구들이 내용을 조금 말해서 반전을 알고있어서 그런지 그렇게 놀라지는 않았지만 그래도 꽤나 엄청난 반전이었다고 생각합니다.

내용자체도 무척 공포스러워서 공포영화로 만들면 좋을 것 같았습니다. 그리고 물론 재미는 충분했습니다.

'the other world'는 이해가 잘 되지 않았다

마지막 이야기는 'the other world'라는 이야기로 솔직히 좀 재미가 없었습니다.

주인공이 무슨 다른 세상의 실험실패로 인해 자신이 원하는 세상으로 간다는 이야기인데 주인공이 갑자기 예전부터 원하던 쌍꺼풀이 생기게되고 수학이 쉬워지는 등 정말 유치했습니다.

마지막에는 주인공이 유명한 연예인이 되어 비싼 물건들을 온몸에 두르고 팬들을 피해 도망가면서 "나를 원래 세계로 돌려보내줘!" 라고 말하면서 끝나버립니다.

정말 결말도 너무 이상한 이야기였습니다. '자신이 바라던 세상이 다 좋은 것은 아니다.'라는 교훈이 있는 이야기인 것 같지만 솔직히 너무 재미 없었습니다.

하지만 이 이야기도 소재는 특이해서 약간만 각색하여 영화나 애니메이션으로 만들면 꽤 재미있을 것으로 예상됩니다.